오늘은 새로운 렌즈를 소개해드립니다. 역시 A7에 이종교배하려는 렌즈입니다. 올해 여름에 원거리접사촬영을 해야할 일이 있어 접사+인물+망원풍경용으로 여러가지를 고민하다가 최종선택한 물건입니다.

많이들 들어보신 AF micro nikkor 105mm f2.8 (
105마), Micro Nikkor 60mm F2.8D(60마)등과 달리 200마는 좀 생소하죠, 워낙에 특이하면서도 괴물같은 성능을 가진(남들 잘 안쓰는) 변태적인 렌즈를 선호하기에 그 유명한 Sigma 180mm F3.5 Macro를 과감히 패스하고 유일무이한 줌 매크로 AF Nikkor 70-180mm micro 4.5-5.6d 와 끝까지 경합을 벌이다가 조금 더 망원이고 단렌즈인 AF Micro Nikkor 200mm F4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한가지 궁금했던 것은 이 렌즈의 전신인
 MF Micro Nikkor 200mm F4 와의 성능비교였는데요, 가격에 있어선 AF버젼과 MF버젼이 약 3-4배의 차이가 나며, 출시년도도 1973년과 1993년으로 약 20년의 갭이 있습니다. 게다가 AF 200mm F4에는 ED렌즈가 두장이 들어있죠. 자연스럽게 결과물이 궁금할 수 밖에 없었고 마침 샵에 두가지 버젼의 200mm F4 렌즈가 있었습니다. 
간단하게 아래에 두가지 버젼의 샘플을 첨부합니다. 



SONY A7 / AF Micro Nikkor 200mm F4 ED @F11SONY A7 / MF Micro Nikkor 200mm F4 @F11


두장 다 핸드헬드로 촬영해서 손떨림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둘 다 통유리의 실내에서 촬영했기 때문에 실제 디테일보다 화질이 떨어져보입니다. 중앙부에선 큰 차이는 나지 않으며 전체적으로 디테일은 AF버젼이 좀 더 샤프합니다. 중앙에서 주변부로 갈수록 AF버젼은 화질저화나 색수차가 발생하지 않고 일정하게 유지하게되는 반면 MF버젼은 극주변부의 명도대비가 강한 곳에서는 수차가 발생했습니다. 이점은 샘플에는 없지만 최대개방인 F4에서도 동일했으며 MF버젼은 중앙부에서도 강한 마젠타 수차가 나타났고 AF버젼은 완벽하게 제어되고 있었습니다. 

정리하면 F4 최대개방에서 인물쪽에 비중을 두고 촬영한다면 MF버젼은 적합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AF버젼은 개방을 비롯한전 조리개영역에서 이상적인 성능을 보여주었고 CCD 크기에 피사체가 실물크기로 촬영되는 1:1 접사가 가능한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MF버젼은 1:2로 절반크기로 촬영됩니다.)   단점을 꼽자면 약 300g 정도 무겁고 15%정도 크기가 크기 때문에 손으로 들고 촬영하는 경우 MF버젼보다 안정감이 떨어져 핸드블러가 발생할 확률이 많이 높게 느껴집니다.


배노랑긴가슴잎벌레 SONY A7 / AF Micro Nikkor 200mm F4 ED @F11 (Minimum Focus Distance)



위 사진은 크기가 약 5mm인 배노랑긴가슴잎벌레의  AF Micro Nikkor 200mm F4 최대접사 사진입니다. 역시 핸드헬드라 손떨림이 있을 수 있습니다. 모노포드나 삼각대를 이용하여 완벽한 조건에서 촬영한다면 대단한 화질을 기대해볼 수 있을 듯 하네요. 자세한 리뷰는 나중에 정식으로 하기로 하고 오늘은 간략하게 가장 궁금했던 점만 꼽아 살펴보았습니다. 언제가 될지 모르겠지만 만족할 만한 사진들이 모이면 제대로 리뷰해보겠습니다. 비가 와서 시원한 저녁이네요 : )   



All images © 2004-2014 Sangin Park.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바람이 엄청 몰아치던 주말이 지나가고 있네요, 지금 서울은 비가 좀 그친 것 같은데, 기대했던 벚꽃은 다 떨어지고 주말에는 오랜만에 만난 별이바다님, 메카니즘님과 카페에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전부터 궁금했던게 Zeiss에서 니콘용으로 한정주문생산 받았던 C Sonnar 50mm f1.5 S가 묘사성능에 있어 얼마나 올드 조나와 닮아있는가 였는데 이번 기회에 간략하게 테스트해볼 수 있었습니다. 비교해본 렌즈는 Jena 출신의 동독제 올드조나인데 전전형 중 후기형에 속하는 렌즈입니다. 자료를 찾아보니 시리얼로 볼 때 대략 39년 이후쯤에 속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맘 때의 동독제 짜이즈 렌즈들은 비로소 T코팅이 입혀지게 되

었고 무게의 경량화를 위해 경합금으로 제작되었습니다. 특히 이 T 코팅된 Prewar Sonnar는 260XXX 번대부터는 최소조리개가 F16->F22로 변경되었다고 합니다. 제것은 아니지만 성능도 발군인 녀석이 가볍기까지 해서 몹시 탐이나네요 ㅋㅋㅋ 잡소리는 여기까지 하고 결과물 보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r yu. 2012.04.23 00: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아....ㄷ ㄷ ㄷ

    • goliathus 2012.04.23 00: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결론은 역광만 아니면 올드조나도 엄청 좋다는거...(라지만 역광에서도 꽤 잘 버팀;;;)
      참 코너픽스 프로파일 라이코스 멜로 보냈어요~!

  2. mechanism 2012.04.23 10: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sonnar 올레~~~ㅋㅋㅋ

  3. 2012.04.23 14: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yeban 2012.04.23 19:3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항상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얼마전 충무로에서 S 마운트용 Sonnar 50mm F1.5를 라이카에 마운트하신분을 뵈었는데
    렌즈 참 야무진게 이쁘더라고요
    그분덕에 실물로 w-nikkor 2.5cm f4 이렌즈도 구경하고요..참 S 마운트 렌즈들 이쁘면서도
    색감또한 너무 좋아요

    • goliathus 2012.04.23 20: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 분 조심하셔야 되요~ 뽐뿌란 뽐뿌는 다 넣고 다니는 분이신데...
      ㅋㅋㅋ 아무튼 흔적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말 간만에 새로운 렌즈 두가지를 접해보게 되었습니다. 공교롭게도 두 렌즈 모두 한정생산되어 쉽게 볼 수 없는 렌즈입니다. 바로 Zeiss C Sonnar 50mm f1.5 S Mount와 CV Heliar S 50mm F3.5 인데요,. C Sonnar 50mm F1.5 S는 초점거리가 미세하게 달라 Nikon RF에는 제대로 촬영하기 힘든 Zeiss Sonnar 50mm F1.5 를 복각 해달라는 일본내 열성팬들에 의해 한시적으로 주문생산 된 렌즈입니다. 외형도 설계도 올드조나와 비슷하게 생겼습니다. 작년에 Nathan에게 잠시 빌려 촬영해볼 기회가 있었는데, 묘사력과 보케는 올드조나와 거의 동일합니다. 거기에 올드조나의 약점인 플레어 레지스턴스를 멀티코팅으로 완벽히 커버하였습니다. 자세한 이야기는 리뷰로 미루도록하고, Heliar 쪽을 살펴보자면 이 설계는 50mm 역사상 가장 뛰어난 렌즈로 정평이 난 Heliar 50mm F3.5를 복각한 렌즈입니다. Voigtlander에서도 침동식 렌즈로 발매된

적이 있습니다. 같은 구성이지만 이녀석은 Rigid 형태라 침동은 되지 않습니다. 모양새는 그래서 조금 거시기한데 나름 앙증맞은 구석이 있습니다. 오늘은 NEX-7에 급한대로 밀레니엄 니코르까지 붙여 간단하게 테스트해보았습니다. 각각의 렌즈의 최대개방값으로 설정하였고, 비교적 심플한 테스트이니 이러이러한 느낌이다 정도만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 )


NEX-7 / C Sonnar 50mm f1.5 S / WideopenNEX-7 / Nikkor-S 2000 50mm F1.4 / WideopenNEX-7 / CV Heliar S 50mm F3.5 / Wideopen


*White balance: Daylight, ISO: 100, Color mode: Standard, Sharpness: +1, Contrast: +1, Saturation: +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r yu. 2012.04.08 21: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50mm 비교리뷰를 쓰고싶은데.. ㅠㅠ
    언젠가는 쓰겠죠..
    갯수 세어보니 여섯개네요 ㅡㅡ;;;

  2. 예담이네 2012.04.10 10: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조나렌즈가 초첨거리가 미세하게 달라서 니콘 rf에서 제대로 사용하기 어렵다 <- 요거좀 풀어서 설명해주시면 않되겠습니까?

    바디 구할때 조나도 딸려 왔는데요. 마운트할때 쎄게 돌려야하더라구요.
    최대개방시 초첨이 않맞는다 던가 마운트시 주의해야한다는 의미가 포함된것인지 궁금합니다.

    • goliathus 2012.04.10 13: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안녕하세요, 콘탁스 렌즈와 니콘 렌즈간의 초점거리가 설계상으로 약간 다르기 때문에
      니콘에 콘탁스 렌즈를 물리게 되면 정초점 맞췄을 때 3cm 정도 후핀이 나게 됩니다.
      이걸 감안하셔서 정초점을 맞추신 뒤 몸을 뒤로 약간 빼셔서 촬영하면 핀이 잘 맞게 됩니다.



오늘은 짜이즈 혈통의 50년지기 Biogon 형제가 상봉 했습니다. 바로 Contax G21 Biogon T* 21mm F2.8 과 올드 콘탁스 Zeiss Biogon 21mm F4.5이 바로 주인공입니다. G21은 사실 친구녀석 렌즈라 상세한 비교는 하지 못했지만 꽤 재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일단 크기면에서는 G21이 AF렌즈이기 때문에 더 컸고 무게는 올드 비오곤이 100g 정도 더 무거웠습니다. 다행히 친구도 NEX-5 유저라 메타본 어뎁터가 있어 NEX-7에 두 렌즈를 물려 촬영해볼 수 있었습니다. 둘 다 워낙 유명한 21mm 렌즈라 그 결과가 몹시 궁금했었는데, SONY 덕분에 같은 마운트에서 비교해 볼 수 있는 순간이 오고야 말았네요. 주변부 컬러캐스트는 제거하지 않은 결과물이니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SONY NEX-7 / Zeiss Biogon 21mm F4.5 / F4.5 (Color cast does not removed) SONY NEX-7 / G21 Biogon 21mm F2.8 / F4.5 (Color cast does not removed)

결과물이 어떠신가요? 저는 적잖이 놀랐습니다. 콘탁스 G 렌즈라면 선예도와 특유의 컨트라스트로 유명한데 50년전의 Zeiss Biogon 21mm F4.5 역시 그에 뒤지지 않는 결과물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날카로운 선예도는 왜 이 렌즈가 광각계는 물론 렌즈 역사에 남아 길이길이 회자되고 있는 렌즈인지 증명하는듯 합니다. 주변부의 컬러캐스트와 광량저하는 렌즈 자체의 비네팅일수도 있지만 G21보다 더욱 촬상면에 가까이 다가가게되는 후옥 때문에 생길 확률이 높아 보입니다. 이 문제는 추후에 포스팅하겠지만 코너픽스(Cornerfix)라는 주변부보정 프로그램으로 완벽히 콘트롤이 가능합니다.

장소와 시간의 문제로 자세한 비교는 하지 못하였지만 이는 다음 기회에 좀 더 심층적으로 알아보기로 하고 오늘은 이만 줄이겠습니다. 모두 편안한 밤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황팽 2012.04.03 17: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contax iia용 렌즈죠?
    옛날 렌즈 중에 보석 같은 렌즈 참 많아요.
    손님이 쓰시는 렌즌데 귀한 렌즈라 포스팅 한 거 트랙백 걸고 가요.

  2. r yu. 2012.04.16 19: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cornerfix 사용법은 어디서 찾아야 할까요??
    사용법을 모르겠습니다. ㅠㅜ



드디어! 결과물이 나왔습니다. 최고의 해상력을 뽐낸다는 전전형 비오곤과 러시아제 카피 쥬피터렌즈의 비교 샘플이 공개됩니다. 과연 러시아에서 만들어진 쥬피터는 동등한 결과물을 보여줄까요? 전전형 비오곤 설계의 장점에 코팅을 더한 이 렌즈의 실력은 어느정도 일까요? 

참고로 말씀드리면 제가 가지고 있는 Jupiter-12는 62년도 생산분으로 경통모양으로 따지면 중기형에 속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Jupiter-12에 대해서는 다음기회에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고 그럼 아래를 클릭하셔서 결과물을 체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아래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echanism 2011.11.29 07:0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런 낚시꾼...ㅡㅡ;;;

  2. delisa 2011.12.03 11:3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
    완전 반전이군요.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