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Y A7 / W-Nikkor 3.5cm F1.8


매년 돌아오는 벚꽃시즌입니다. 

올해도 서울고등학교 벚꽃은 정말 예술이예요 : ) 




Click to Enlarge.







SONY A7 / Millennium Nikkor-S 50mm F1.4






SONY A7 / W-Nikkor 2.8cm F3.5







SONY A7 / W-Nikkor 2.8cm F3.5



지난 주말, 과천 경마장오리집에서 식사를 하고

앞 집 담벼락에 핀 능소화가 예뻐서 가족사진 한컷.

딸랑구는 뭐가 불편한지 갑자기 울음보ㅋ


그나저나 캡쳐원 정말 끝내주네요.

로우 컨버팅을 이렇게 고급지게 해주는 프로그램도 정말 드문데...

프로로 업그레이드할까 진지하게 생각 중입니다. ㅎㅎ




Click to Enlarge.












SONY A7 / W-Nikkor 2.8cm F3.5 






SONY A7 / W-Nikkor 2.8cm F3.5 






SONY A7 / W-Nikkor 2.8cm F3.5 




Rainy puddle splashing-!





Click to Enlarge.










SONY A7 / EL Nikkor 50mm F2.8



작년 한해동안 서해와 남해 해변을 돌아다니면서 보았던 상괭이 사체만도 3마리 정도 되었던 것 같다.


상괭이는 CITES 보호종으로 지정 받아 세계적으로 보호받고 있는 토종돌고래이다. 

부산 씨라이프 아쿠아리움에서 '상괭이병원' 이라는 이름 아래 구조된 상괭이를 치료, 보호하고 있다.


사실 아쿠아리움에 입장하면서 상괭이를 볼 수 있으리라곤 생각 못했다. 

부상당한 상괭이가 항상 있을까 싶었기 때문이다. 불행인지 다행인지 우리가족이

방문했을 땐 한마리의 상괭이(지난 5월에 구조되어 오월이라고 했다.)가 치료수조에 있는 

것을 볼 수 있었다. 특별한 외상은 보이지 않아서 그저 회복중이겠거니 했는데

집에 돌아와 관련기사를 찾다보니 이게 생각보다 복잡한 문제였다. 


해양생물 전문가에 따르면 자연상태에서 부상을 입은 고래나 기타 생물들은 무척 빠른 속도로 

회복을 하게 되어 큰 부상이 아닌 경우 구조할 필요가 없다고 한다.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

하더라도 치료소에서 회복되는 즉시 바다에 방류해야하는데 부산 아쿠아리움의 경우

이를 상업적 목적을 가지고 완치 후에도 오랜 기간 수조에서 전시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었다. 


물론 아쿠아리움쪽에서도 상괭이 전시와 더불어 해양생물 보호에 대한 홍보와 교육용 인터렉티브

프로그램등을 함께 마련하여 분명히 긍정적인 효과를 끼치고 있다는 점은 높이살만하지만

조에 가까이 다가와 관람객들을 쳐다보던 상괭이는 우리에게 어떤 말을 하고

싶었던 것인지, 다시 한번 생각해보게 되었다.




Click to Enlarge.





SONY A7 / Zeiss Biogon 21mm F4.5



개복치

Ocean Sunfish / Mola mola



이번 설 연휴 때 부산 씨라이프 아쿠아리움에 갔다가 

생각지도 못했던 개복치를 만났다!


이녀석은 넓은 바다에서 천천히 유영하며 둥둥 떠다니는 해파리 같은 것들을 

건져 먹으면서 사는데다 일단 성체가 되면 거대한 덩치 덕분에 별다른 천적들이 없기 때문에 

특별히 빨리 헤엄치거나 민첩하게 방향전환을 할 필요가 없는 물고기라고 한다.


이러한 개복치를 수족관에서 전시할 경우 자꾸 벽에 부딫혀 상처를 입고 결국 오래지 않아 죽게

되는데 이때문에 반드시 원형으로 된 대형수조에서 사육을 해야하는데, 이 곳의 수조에는 딱딱한

아크릴 벽면과 직접 부딫히지 않도록 촘촘한 그물펜스를 한 겹 더 쳐놓은 것을 볼 수 있었다.


평생에 한번이라도 볼 수 있을까 상상만 해봤던 물고기를 눈 앞에서 만났던 일은 너무나도

신기한 일이긴 했지만, 아무것도 없는 텅빈 수조 안에서 별다른 방법 없이 그냥 죽을 때까지

전시되어야 하는, 마치 포획된 외계인 같은 느낌은 지울 수가 없었다. ㅎㅎ





Click to Enlarge.









 SONY A7 / Nikkor-S.C 8.5cm F1.5



언젠간 스틱을 잡고 비행기를 조종해보고 싶다는 생각.


주변에 드물긴 하지만 미국에서 비행학교에 들어가 라이센스 받고 

경비행기 파일럿이 되는 경우도 있긴 하다고 하던데. ㅎㅎ




 Click to Enlarge.








SONY A7 / EL Nikkor 50mm F2.8



Nikon RF용으로 어댑터부 개조 후 EL Nikkor 50mm F2.8의 첫 샘플.

색감이나 분위기는 확실히 Nikon F 시절 호박색 코팅 렌즈들과 비슷한듯.

확대기용 렌즈라 해상력은 번짐없이 좀 더 끌어올려진 느낌이네요.





Click to Enlarge.









SONY A7 / AF Micro Nikkor 200mm f4



지난 가을 서울고등학교에 함께 사진찍으러 왔던 친구녀석.

얌마 사진은 언제 줄껴ㅎㅎㅎ




Click to Enlarge.

All images © 2004-2014 Sangin Park.








SONY A7 / Millennium Nikkor-S 50mm F1.4


첫째의 특권이 얼마남지 않은...

그래서인지 요즘 부쩍 때도 많이 부리고 

시도때도, 뜬금없이 엄마아빠 사랑한다고 애잔하게 

고백하는 우리 첫째...ㅎㅎㅎ




Click to Enlarge.

All images © 2004-2014 Sangin Park.








SONY A7/ W-Nikkor 3.5cm F1.8







SONY A7/ W-Nikkor 3.5cm F3.5



가을의 끝, 낙엽의 바다.





Click to Enlarge.

All images © 2004-2014 Sangin 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