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쿨스캔'에 해당되는 글 5건

  1. 알렉스 더 커피, 용인 (3) 2016.12.10
  2. 돌아온 노병, 135 필름스캔의 강자, Nikon Coolscan 5ED (LS-50). (9) 2015.04.03
  3. 아빠 따라해보기. (2) 2013.11.06
  4. 지난 가을. (2) 2013.03.16
  5. 화진포, 태양사진관. (3) 2013.02.24





Nikon SP / Zeiss-Opton Sonnar 50mm F1.5 T / Fuji Provia 100F



한달 전 필름이긴 하지만, 오랜만에 아이들 없이 잠깐을 즐길 수 있었던 오후.

 

Nikon RF용으로 직접 핀을 맞춘 올드 짜이스 조나 50mm F1.5.

등배파인더에 근거리시차보정 기능까지 갖춘 Nikon SP는 역시 

올드 콘탁스 조나를 어뎁터 없이 사용하는데에는 최고의 바디, 아 흐뭇하다. : ) 





Click to Enlarge.




헤아려보니 거의 8년 정도 사용한 것 같네요. 고장 이전의 증상은 일단 전원 버튼을 눌렀을 때  전면 LED 불이 안들어 오는 증상이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버튼을 끄면 잠깐 깜박이며 불이 한번 더 들어왔는데, 이 때 전원 버튼을 다시 누르면 야매로 전원이 공급되면서 정상 작동 시키는게 가능했었지요. 

뭐 그렇게 그럭저럭 되다 안되다 하다가 한달 전쯤 완전히 전원이 안들어오면서 택배차에 실려 사설 수리업체로 보내졌습니다. 이거 뭐 본사에서도 수리가 안되는 걸로 알려져 있어서..점검결과 기판교체 판정을 받았습니다. 비용은 용인할 수 있는 정도입니다. 싸게 고칠 수 있는 부분은 아니기에...그나마 국내에서 수리가 가능하다는 점만으로도 감사한 일이지요ㅎㅎㅎ. 

이번에 업체스캔도 받아보고, 직접 카메라앞에 물려서 매크로 촬영도 해보았는데, 괜히 이름에 ED가 들어간게 아니더군요. 필름 스캐너들은 광원을 필름 뒤에서 조사해서 촬영하게 되는데 이 때 하이라이트 부분에서 왠만한 스캐너들은 2차로 글로잉이 발생하게 됩니다. 이 부분을 ED 렌즈가 잡아줘야하는데 이 점에 있어 니콘 쿨스캔 시리즈가 대단한 강점을 가지는 듯 합니다.








집에 오자마자 업무복귀, 드디어 지난 부산 촬영본 스캔 중! 







스캐너도 기계인지라 특히 5ed 같은 경우 작동부위가 많기 때문에 또 고장날까 걱정이 되긴 하지만...

오래오래 함께 하자꾸나...ㅎㅎㅎ











 


Nikon SP / Nikkor-H.C 5cm F2 / Kodak E100GX 



고녀석 똑딱이인데도 자세는 제대로..ㅋㅋㅋ




 Click to Enlarge.













지난 가을.

from GALLERY/Gallary_Film SC 2013.03.16 01:36







Nikon SP / Jena Sonnar 50mm F1.5 T / Fuji Velvia 50



선선한 바람 불던 지난 가을이 그립네요...

이제 따듯한 바람이 불어오는 봄도 곧 오겠죠 ^^



Click to Enlarge.










Nikon SP / W-Nikkor C 2.5cm F4 / Fuji velvia 50


대진항 근처에서 발견한 사진관.

필름을 언제까지 사용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카메라를 못쓰게 된다해도 필카를 내치진 못 할 거 같습니다 ^^;;



Click to Enlarge.